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로보티즈·LG전자, 실외 자율주행로봇 ‘개미’로 시장 공략 나선다

기사승인 2024.04.17  15:20:47

공유
default_news_ad2

- 올 하반기 납품 시작 계획

[인더스트리뉴스 최종윤 기자] 자율주행로봇 전문기업 로보티즈(대표 김병수)가 2대 주주인 LG전자와의 협력 구도가 본격적인 궤도에 올랐다고 발표했다.

사진 가운데 왼쪽 로보티즈 김병수 대표, 오른쪽 LG전자 로봇사업담당 노규찬 상무 [사진=로보티즈]

로보티즈는 지난 11일 오전 마곡 사옥에서 LG전자의 노규찬 상무 및 관계자들과 실외 자율주행로봇 ‘개미(GAEMI)’의 상세 사양과 납품 일정 협의를 위한 회의를 가졌다고 밝혔다.

양산을 위한 마스터 계약은 이미 마친 상태이며, 주요 내용은 실외 자율주행로봇 ‘개미(GAEMI)’ 납품에 대한 세부 회의로, 로보티즈의 자율주행로봇 사업부 신설 이후 가장 고무적인 성과로 보고 있다. 양산 및 납품 규격과 인증 등 남아있는 절차들은 조속히 논의를 마무리하고 올 하반기부터 납품을 시작한다는 계획이다.

이번 납품 계약은 로보티즈가 오랜 기간 쌓아온 자율주행로봇 분야의 방대한 데이터, 운용 노하우, 탄탄한 기술력 등을 인정받은 결과로 보여진다. 또한 대기업과의 납품 및 협력 강화를 통해 업계 선도기업 이미지를 굳건히 지키면서 해외 시장 공략에도 속도가 붙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특히 작년 11월 지능형로봇법 시행 이후 실외 자율주행로봇 시장의 중요성이 급속하게 대두되며, 자율주행로봇 ‘개미(GAEMI)’에 대한 도입 문의가 지속적으로 인입되어 왔다. 올해 1월 국내 최초 실외이동로봇 운행안전인증 1호 획득 후, 보다 다양한 환경과 사계절의 주행 데이터를 학습하여 양산에 박차를 가할 예정이다.

로보티즈 김병수 대표는 “이번 협력을 통해 ‘개미(GAEMI)’의 기술력을 인정 받고, LG전자와 함께 본격적인 실외 자율주행로봇 사업을 도모하기로 해 사업적 결과가 기대된다”라며, “앞으로 양사의 협력을 통해 실외 자율주행로봇 시장을 빠르게 선점해 나갈 예정”이라고 말했다.

최종윤 기자 news@industrynews.co.kr

<저작권자 © FA저널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5
default_side_ad1
default_nd_ad2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